박현주

박현주

Park Hyun Joo

상처 난 아이들 마음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시선의 엄마 작가. 하루 종일 종이 인형을 오리며 놀던 목소리 작은 아이가 자라 미술을 공부하고 조소, 애니메이션, 일러스트레이션 작업을 하다가 그림책 세상에 들어왔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나 때문에》, 《비밀이야》가 있으며, 현재 서울에서 같은 일을 하는 남편과 두 딸과 함께 신나는 세상을 꿈꾸며 살고 있습니다.

e-mail


작가의 작품보기